홈 > 자료실 > 보도자료
 
제목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 - 북측 그리스도인도 성탄 인사 보내와(2차 발송)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8-12-21 조회수 117
파일첨부
SNS

보 도 자 료

교회협 언론 2018 - 158호(2018. 12. 21.)

수 신 : 각 언론사

발 신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제 목 :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 - 북측 그리스도인도 성탄 인사 보내와(2차 발송)

 

1. 주님의 평화를 빕니다.

 

2.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는 2018년 12월 21일(금) 오후 7시 30분, 성공회 서울대성당에서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을 개최합니다.

 

3. 자세한 사항은 아래와 같습니다. 귀사의 보도를 요청합니다.

 

- 아  래 -

 

한국 정교회, 천주교, 개신교 연합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

-북측 그리스도인도 성탄 인사 보내와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공동의장 김희중 대주교, 이홍정 목사/ 이하 한국신앙과직제)에서는 2018년 12월 21일(금) 오후 7시 30분, 성공회 서울대성당에서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을 개최한다.

 

1999년부터 시작한 성탄음악회는 그리스도교 간의 화해와 협력을 근간으로 종교, 정치, 경제, 사회 등 각계각층의 상생을 모색하고 사회·문화적으로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들과 연대함으로 사회적 발전을 도모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했다.

2018년은 평화에 대한 간절함이 그 어느 때보다 간절한 해였다. 1월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급작스레 몰려온 평화의 바람은 갈라진 70년에 마침표를 찍고 화해와 상생의 새로운 시작을 기대하게 하였고, 또 한편으로는 예멘 난민의 제주도 입국 이후 전 지구적 과제인 난민과 이주민 문제를 직접적으로 마주하며 다문화 다종교 시대에 이웃과 평화롭게 살 수 있는 과제에 직면하였다.

 

평화와 상생을 주제로 하는 이번 음악회는 관중의 참여를 위해서 형식에 변화를 기했다. 사전 인터뷰를 통해서 여러 가지 모습으로 살아가는 우리 이웃들의 이야기를 전달하고자 했고, 이날 참석한 관객들의 인터뷰도 공연 중에 상영한다. 한편 <성탄절을 축하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조선종교인협의회 강지영 회장이 보내온 성탄 축하 영상도 공개된다.

 

이정민 아나운서(MBC)의 사회로 진행되는 난민과 이주민, 다문화가정, 쌍용차 노동자, 세월호 가족, 장애인, 그리고 힘차게 올 한해를 살아온 모든 이들이 함께하는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은 ‘이웃을 위함’이 아니라 ‘이웃과 함께’ 더 좋은 세상을 만나기 위해서 함께 준비하는 음악회이다.

 

○ 안내

 

한국 정교회, 천주교, 개신교 연합

2018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음악회 “평화+공생, 간절한 기다림”

 

1. 개요

1) 일시: 2018년 12월 21일(금) 19시 30분

2) 장소: 대한성공회 서울대성당

3) 참석대상

⑴ 누구나

⑵ 특별초청: 난민, 이주민, 다문화가족, 노동자, 장애우, 세월호 가족 외

 

 

2. 프로그램

*사회: 이정민 아나운서(MBC)

- 악대: 구세군 서울후생원 악대

- 합창: 장애청소년합창단 에반젤리

- 그레고리안 찬트와 정가 : 정마리

- 노래: 이현승(메조소프라노), 윤승욱(테너, 뮤지컬배우)

- 춤: 조경아(한국무용)

- 영상: 1) 남측 그리스도인의 평화 메시지, 2) 북측 그리스도인의 성탄 축하 메시지

- 바이올린: 김수연

- 성탄 평화의 메시지: 김희중 대주교(한국천주교주교회의 교회일치와종교간대화 위원장), 이홍정 목사(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 다함께 노래 부르기: 출연자들과 관객이 함께 외

 

○ 주최 :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

○ 주관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한국천주교주교회의(CBCK)

○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 문의: 한국신앙과직제 02-743-4471 서범규 목사

 

 

The National Council of Churches in Korea (NCCK)

Tel. 02-742-8981   Fax. 02-744-6189

Email. kncc@kncc.or.kr   http://www.kncc.or.kr

 





이전글 2019년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회장 신년사 보도 요청의 건
다음글 대림절 평화기도회 취재요청의 건
      
 
[03129]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기독교회관 706호  l  대표전화: 02-742-8981  l  팩스: 02-744-6189  l  이메일: kncc@kncc.or.kr
Copyright(c)2012 by National Council of Churches in Kore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