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자료실 > 보도자료
 
제목
‘영국 테러 관련 위로의 연대 서신 발송’ 보도 요청의 건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7-06-08 조회수 92
파일첨부 MCBritain(solidarity letter).pdf
SNS

보 도 자 료

 

교회협 언론 2017 - 75호 (2017. 6. 8.)

수 신: 각 언론사

발 신: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제 목: ‘영국 테러 관련 위로의 연대 서신 발송’ 보도 요청의 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는 6월 8일, 지난 주 런던교에서 일어난 테러 참사소식을 접하고 영국감리교회와 스코틀랜드장로교회에 연대서신을 발송하였습니다. 더 이상 폭력적인 방법으로 갈등을 해결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위로와 연대의 메시지를 담았습니다. 서신 전문은 아래와 같습니다.

 

- 아 래 -

 

<연대서신, 국영문>

 

<국문(번역)>- 영국감리교회로 보낸 연대서신

 

영국감리교회 사무총장 캐논 개랫 파웰목사님께,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는 최근 런던 브릿지 테러소식을 접하며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테러를 통한 인명살상과 공포심의 조장은 지구촌 공동체의 큰 도전과 위험이 되고 있습니다.

 

이런 충격적인 사건은 우리 모두에게 깊은 상처가 되고 있으며 아울러 그 치유과정 또한 고통스럽습니다. 그러므로 마음과 몸, 영을 돌보고 치료하는 교회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여러분에게 힘과 위로를 더해 주셔서 공동체를 치유하는 영의 은총으로 함께 하실 것을 간절히 기도합니다.

 

우리는 생명의 하나님께 우리 모두가 “폭력적인 방법으로 갈등을 해결하지 않도록 인도해 주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또한 정의와 평화의 하나님께서 우리와 함께 임재하심을 선포하면서, 우리 모두가 이 세상의 고통과 슬픔을 정의와 풍성한 생명으로 변화시키는 하나님의 역사 속에 동참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영국감리교회가 오랫동안 한국교회의 통일을 위한 노력을 지지해준 것에 감사를 표합니다. 우리 한국교회도 귀 교회와 함께 기도하면서 도움과 연대의 손길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NCCK 총무 김영주 목사

 

cc : 스티브 피어스 아시아 국장

 

 

 

<영문(원문)> 첨부파일 참조

 

 

*문의 : NCCK 홍보실 강석훈 목사(02-742-8981)

 

 

The National Council of Churches in Korea (NCCK)

Tel. 02-742-8981   Fax. 02-744-6189

Email. kncc@kncc.or.kr   http://www.kncc.or.kr

 





이전글 ‘새 정부, 첫 외교부 장관 강경화 후보에 대한 NCCK 여성위원회 입장’ 보도 요청의 건
다음글 “청년의제 프로젝트” 보도 요청의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