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주요사업 > 교육훈련원
 
제목
[공지] NCCK 교육훈련원, 에큐메니칼 신학생 국내 기행 개최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4-08-07 조회수 2096
파일첨부
SNS

NCCK 교육훈련원, 에큐메니칼 신학생 국내 기행 개최
“한국의 유교와 기독교, 신학생들의 생각의 물고를 트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교육훈련원(원장 이근복 목사)은 지난 5년간 에큐메니칼 신학생들과 함께 “신학생 인문학 독서모임”을 진행해왔다. 지난 1년은 중국의 역사와 철학, 논어·맹자·장자 등과 같은 동양고전인문학을 다루었다. 훈련원은 신학생들의 사유의 장을 보다 현장중심으로 강화하고자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중국은 오랜 전통 속에 유교사상과 노장(老莊)의 도가사상(道家思想)이 주류를 이루어 왔다. 주류사상 중에도 유교는 고대로 중국인의 생활을 실질적으로 지배한 정신적 권위이자 국학인 동시에 중국 철학의 대표라고 할 수 있다. 핵심은 수기치인(修己治人), 즉 자기를 완성하여 군자가 되어 남에게 덕행을 미치도록 하는 것이다. 따라서 정치철학인 유교사상이야말로 중국의 왕조를 지탱해준 근거라고 볼 수 있다. 이러한 유교사상은 우리나라에 전해지면서 조선 500년 왕조의 뿌리이자 기틀이 되었고 한국적 유교의 형태로 발전한다. 그것은 조선왕조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21세기 우리에게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번 기행은 중국의 유교가 어떻게 한국적 유교로 변했는지를 살펴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아울러 유교와 기독교의 대화 가능성을 성찰해보고, 상호 배움의 길을 찾아본다. 또한 유교문화권의 핵심지역인 안동에서는 많은 독립유공자와 순국자가 배출되었는데 이와 관련해 유교가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살펴볼 것이다. 유교와 민족이 만났을 때 일어났던 긍정적인 작용을 살펴보면서, 유교경전과 신학이 만날 때는 어떤 산출물이 나올 수 있을지 향후 독서모임을 통해 모색해보고자 한다.

--- 아    래 ---

▣ 주 제 : 한국유교사상과 기독교  

▣ 일 시 : 8월 12, 13일 (1박 2일 일정)

▣ 장 소 : 경북 안동 (경북독립기념관, 병산서원, 하회마을, 안동교회)

▣ 대 상 : 참가를 희망하는 신학생 약간 명(현재 6명 신청) 

▣ 강 사 : 김희곤 교수(경북독립기념관 관장)
             강윤정 박사(안동독립기념관 학예연구부장)
             김승학 목사(안동교회담임목사)
             김대성장로(안동교회시무장로)

▣ 권장 독서목록 : 만주벌 호랑이 김동삼 (김희곤, 지식산업사, 2009)
                       이육사 평전 (김희곤, 푸른역사, 2010)
                       독립운동의 큰울림 (김희곤, 예문서원, 2014)

이전글 (보도) 제6회(2014년) 신학대학원연합 에큐메니칼 학술문화제
다음글 [보도] 교회, 인문학적 성찰을 통해 사회적 책임의 길을 찾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