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주요사업 > 교육훈련원
 
제목
[보도] 교회와 지역사회가 손잡고 한국사회 인문학 부재상황 해결 모색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4-02-18 조회수 2064
파일첨부
SNS

교회와 지역사회가 손잡고 

한국사회 인문학 부재상황 해결 모색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교육훈련원은 서대문구청과 함께 오는 2월 24일부터 28일까지 서대문지역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학부모 인문학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21세기형 인재로 키우는 부모되기”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아카데미는 인문학 부재를 염려하는 지역사회가 교회에 도움을 요청했고, 이에 지역 사회와 함께 하겠다는 교회협(NCCK)의 응답이 잘 맞아떨어진 사례로서 한국사회의 인문학 부재상황을 해결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NCCK 관계자는 21세기를 “인류사회의 모습을 총체적인 시각에서 파악할 수 있는 새로운 인식과 현재 우리가 직면하고 있는 문제를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는 실천적인 지혜가 요구되는 상황”이라고 진단하고, “이번 학부모 인문학 아카데미는 한 부모가 가정에서 인문학적인 사고를 통해 자녀들에게 인생의 소중한 가치를 전수하고 자녀들이 걸어갈 길을 올바로 인도하는 지혜를 얻을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고 전했다.

 

NCCK 교육훈련원은 5년 전부터 인문학을 통해 교회와 지역사회의 소통을 위해 노력해왔다. 지역의 교회와 지역사회와 소통하기 위한 주민 인문학 아카데미를 실시하였고, 서울시와 대구시의 학교교사 인문학캠프를 진행해 왔다. 또한 청소년 대상프로그램으로 “학생정서안정지원프로그램”을 서대문구청과 함께 지난 1월 23일에서 25일까지 진행하기도 하였다. 더불어 지역과 소통하는 목회자들의 인문학적 소양의 함양을 위하여 현재 전국 6개 지역에서 매달 목회자 인문학 독서모임과 신학생들과 젊은 목회자들을 위한 실천적 인문학 독서모임을 진행해오고 있다.

 

찾아가는 학부모 인문학 아카데미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박태현 교수, 김재원 아나운서 등 5명의 강사가 인문학을 통해 사회와 소통하는 지혜를 나누게 된다. 서대문구 교육지원과(330-8713)는 서대문지역 학부모를 대상으로 선착순 전화접수로 신청을 받고 있다.

 

 

세부 강의 일정은 아래와 같다.

 

         - 아     래 -

 

1. 일  시 : 2014년 2월 24일(월)~28일(금) 오전 10시~12시

2. 장  소 : 서대문구청 대강당

3. 주  제 : 21세기형 인재로 키우는 부모되기

4. 주요일정

  1강: 2월 24일, “미래를 이끄는 융합형 인재로 키워라”(박태현 교수, 서울대학교 화학생명공학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원장)

  2강: 2월 25일, “부모와 자녀의 아름다운 소통, 마음을 말하다”(김재원 아나운서, 현 KBS 아나운서)

  3강: 2월 26일, “인격의 탁월함을 갖춘 미래형 인재로 키워라”(김상근 교수, 현 연세대학교 사회과학대학 신학과 교수, 플라톤 아카데미 책임교수)

  4강: 2월 27일, “고전을 암송하는 호감형 인재로 키워라”(고미숙 박사, 작가·고전평론가·인문의역학 연구소 ‘감이당’ 연구원)

  5강: 2월 28일, “음악세계에서 바라본 예술·문화 교육”(김관동 교수,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학장, 한국성악가협회 이사)

5. 주  최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교육훈련원, 서대문구

       
이전글 [공지] NCCK, 인문학 부재 상황 해결에 앞장
다음글 [자료]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교회와 에큐메니칼 신학교육 (WCC 마당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