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주요사업 > 정의평화위원회
 
제목
(논평) 평화집회 보장하고 대화와 타협을 통한 정국 해결에 앞장서라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5-12-11 조회수 846
파일첨부
SNS
 
논평)
평화집회 보장하고
대화와 타협을 통한 정국 해결에 앞장서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지난 27 성명을 통해 공권력이 종교의 성전을 짓밟는 것은 신앙에 대한 모독이며 탄압임을 분명히 밝히며 정부와 경찰 당국을 향해 조계사에 대한 공권력 투입 시도를 즉각 중단하고 불교계의 중재 노력을 수용하라 촉구한 바 있다. 본회는 경찰의 조계사 진입이 임박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다시 한 번 평화적으로 사태를 해결하려는 이웃 종교의 신실한 노력에 적극적인 지지와 연대를 표명하면서 다음과 같이 천명한다.
12 5일로 예정된 민중총궐기는 평화적인 시위문화의 전환점이 되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종교계, 시민사회, 정치권, 특히 정부와 경찰 당국까지 모두가 함께 노력하여야 한다. 이미 한상균 위원장이 자진 출두할 의사를 밝혔고 시민사회 단체들도 12 5 집회를 평화롭게 치르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나 경찰은 위원장에 대한 영장집행원칙만을 고집하면서 불교계의 중재 노력에 응하지 않고 있으며, 125일 집회 또한 불법 집회로 규정해 강제 진압을 예고하고 있다. 힘에 의한 강제는 오히려 더 폭력의 원인이 될 뿐이다. 정부와 경찰 당국은 힘으로 문제를 해결하려는 독선적이고 시대착오적 발상에서 벗어나 선 영장집행의 원칙을 보류하고 당장 대화의 장에 나와야 한다.
평화와 민주의 가치는 끊임없는 대화와 타협의 지난한 과정을 거치면서 숙성되어 왔다. 본회를 포함한 종교계는 시민사회, 정치권 등과 협력하여 우리 사회에 집회, 결사, 표현의 자유 민주주의의 소중한 가치들이 막힘 없이 평화적으로 현될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다.
20151130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정의평화위원회
이전글 (논평)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의 자진출두에 즈음하여
다음글 (성명) 조계사에 대한 공권력 투입 시도를 즉각 중단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