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주요사업 > 국제위원회
 
제목
팔-e뉴스 6호) 세번째 희망 메시지: 사랑은 희망을 통해 옵니다.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8-06-29 조회수 255
파일첨부
SNS



사랑은 희망을 통해 옵니다

- 나노르 아라켈리안, 소통협력팀 간사



희망은 우리를 긍정적으로, 사랑이 충만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그러나 또한 우리 주변에는 많은 부정적인 일들도 일어나고 있습니다. 희망이 없다면, 미래에 대한 어떤 긍정적인 기대도 할 수 없을 것입니다. 희망은 우리가 긍정적인 미래를 볼 수 있도록 육체적, 정신적, 정서적으로 도와줍니다.

나의 기독교 신앙은 희망을 찾는 일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이것은 모든 일에 있어서 긍정적인 힘을 가질 수 있도록 하며, 더 나은 세상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합니다. 희망을 나누는 것은 정서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일이며, 서로를 지지하고 돕는 힘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우리 사회의 구성원들이 공동체 의식을 가지고 서로 연대해 나간다면, 우리는 희망을 현실로 이루어 낼 수 있을 것입니다.

 일을 포기하지 않고, 평화와 화해가 필요한 곳에서 우리가 계속해서 함께 일해 나가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지속적인 평화는 포용과 이해 안에서만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우리는 서로에게 더욱 마음을 열고 서로를 존중해 나가야만 합니다. 화해의 여정에서 대화는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합니다.

나의 소망은 이 땅에 평화가 도래하는 것이며 다양한 공동체들이 이 곳에서 함께 조화를 이루며 살아가는 것입니다. 어려운 일이지만 바로 이 지점에서 우리는 대화와 용기를 필요로 합니다.

나는 또한 예루살렘에서 살아갈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왜냐하면 나는 이 땅에 속한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나는 여행을 통해 여러 지역을 다녔고, 외국에서도 지내봤지만 언제나 내가 속한 이 곳으로 다시 돌아왔습니다. 나는 모두 함께 평화롭게 지내게 될 이 땅, 바로 여기에서 계속 살아갈 수 있기를, 계속해서 그러한 기쁨을 나눌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희망이란 단어는 우리에게 매우 강력한 힘이 됩니다. 사랑은 희망을 통해 옵니다.



-------------------------------------------

<원문>

With hope comes love

Hope is the reason to stay positive and loving life, in spite of all the negativity around you. Without hope, there are no positive expectations. Hope helps psychically, spiritually and emotionally.

My Christian faith is instrumental in coping with hope. It tells me that everything will be ok, and that things will change for the better. It is important to share hope and it’s a tool that helps us support each other emotionally. Through hard work, team spirit and collaboration, within the society and among community members, we can turn our hopes into reality.

It is important that we don’t leave, and that we work together where we are for peace and reconciliation. Lasting peace can only be accomplished through tolerance and understanding. We must become more open to one another and respect one another. Dialogue is crucial for reconciliation.

My hope is that this conflict comes to an end, and that different communities can live together in harmony. That requires dialogue, in addition for courage to leave our comfort zones.

I also hope to be able to stay in Jerusalem, because this is where I belong. I’ve travelled, I’ve lived abroad, but I have always returned, and I hope that I can continue to have the privilege to live here, in a reconciled land where everyone will be at peace of mind.



Hope is a very strong word. With hope comes love.



Nanor Arakelian, Communication coordinator

 

이전글 팔-e뉴스 6호) 팔레스타인, 기독교의 뿌리가 있는 곳
다음글 美 대사관 예루살렘 이전에 따른 인권유린에 대해 팔레스타인 교회에 보내는 연대서신
      
 
[03129]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기독교회관 706호  l  대표전화: 02-742-8981  l  팩스: 02-744-6189  l  이메일: kncc@kncc.or.kr
Copyright(c)2012 by National Council of Churches in Kore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