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주요사업 > 교회일치와협력위원회
 
제목
(자료) 2018년 일치기도주간 자료집
이름 관리자 이메일 kncc@kncc.or.kr
작성일 2017-12-29 조회수 648
파일첨부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 포스터.jpg 2018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 자료집(최종)4.pdf
SNS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

 

 

+ 평화

 

매년 1월 18일부터 25일을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 주간으로 준수하고 있습니다.

18세기 이후, 갈라진 그리스도인의 일치에 대한 기도와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대되었습니다. 1908년 폴 왓슨(Paul Wattson) 신부가 제안한 ‘교회 일치 기도 주간’을 준수할 것을 제안하였고, 1926년 신앙 직제 운동이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 주간을 위한 제안’을 발표하는 등 주목할 만한 변화들이 있었습니다.

1966년에는 세계교회협의회 신앙직제위원회와 바티칸이 프랑스 리옹에서  일치 기도 주간 자료집을  준비하기 시작했고 1968년, 마침내 공동으로 준비한 일치기도주간 자료를 공식적으로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전통적으로 북반구에서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으로 정해진 기간은 1월 18-25일입니다. 이 주간은 1908년에 폴 왓슨의 제안에 따라 성 베드로 사도좌 축일과 성 바오로 사도의 회심 축일 사이의 기간으로 정해졌기에 상징적인 의미를 지닙니다.

한국에서는 1968년 대한성공회가 일치 기도회를 시작하였고, 1986년부터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와 한국천주교주교회의가 함께 공동기도회를 드리는 등 함께 일치 기도 주간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현재 여러 지역과 공동체에서도 이 주간을 의미 있게 보내고 있습니다.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주간은 “권능으로 영광을 드러내신 주님의 오른손”(출 15:6)이라는 주제로 카리브의 교회들이 초안하였습니다. 이 초안은 세계교회협의회(WCC) 신앙과직제위원회와 바티칸(Vatican) 그리스도인일치촉진평의회, 그리고 초안 대표자가 참여하는 국제협의회에서 최종 확정되었습니다.

 

2018년 일치 기도 주간 자료집을 준비한 카리브의 그리스도인들은 오랫동안 식민지의 착취 속에서 고통 받았습니다. 독립 이후에도 식민지의 경험이 안겨준 상처는 여전하여서 빈곤과 폭력, 약물중독 등 부조리 등은 여전해서 인간의 존엄을 일그러뜨리는 문제들은 여전하지만, 식민지에서 해방이 가능하게 하신 하나님의 구원 활동에 대한 그들의 믿음은 성서가 증언하는 ‘승리의 찬가’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문제는 우리가 사는 온 세상에 만연한 것이기도 하며, 특별히 한국에서는 2016년 ‘촛불 혁명’이 시작된 이유이기도 합니다. 한국인은, 한국의 그리스도인은 카리브의 그리스도인처럼 ‘승리와 구원의 노래’를 합창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러한 의미에서 올해 일치 기도 주간의 주제는 한국적 상황과 매우 유사하며, 분열에서 평화로 전환해 나갈 희생과 봉사의 지혜를 문제의 해결책으로 제시한 카리브인들의 경험은 앞으로 우리가 만나게 될 문제를 해결하는데 중요한 단초가 될 것입니다.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는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 공동담화문을 발표하는 한편 오는 2018년 1월 18일에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회”를 진행합니다.

 

2018년 일치 기도회는 천주교 서울대교구 가회동성당에서 개최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한 자료를 참고해 주시기를 바라며, 그리스도인 일치기도주간에 관심을 가져주시고 널리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회

일시: 2018년 1월 18일(목) 오후 7시

장소: 한국천주교 서울대교구 가회동성당

 

* 첨부 

 1.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주간 포스터

 2. 2018년 그리스도인 일치 기도주간 기도자료집

 



이전글 (안내) NCCK 2018년 부활절맞이 사순절 묵상집 신청 안내
다음글 2018년 그리스도인일치기도주간담화문(한국그리스도교신앙과직제협의회)